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국 교통량 첫 1% 감소…버스는 38%로 크게 줄어

기사승인 2021.04.25  13:20:03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교통부 제공)

[동양뉴스] 권준형 기자 = 지난해 전국 교통량이 1%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버스 교통량은 38.7% 감소했다.

국토교통부는 전국 교통량이 최근 10년간 연평균 약 2%씩 증가였으나, 지난해 코로나19 영향으로 2019년 대비 전체 교통량이 처음으로 1% 감소했다고 밝혔다.

차종별 교통량은 승용차가 72.2%, 화물차 26.2%, 버스 1.6% 순으로 나타났으며, 2019년 대비 화물차의 교통량은 2.2% 증가한 반면, 버스의 교통량은 38.7% 감소했다.

버스 교통량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영향으로 대중교통, 관광, 워크숍 등의 전세버스 운행이 전년 대비 38.7%의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분석됐다.

반면, 화물차 교통량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한 온라인 유통시장의 집중으로 물류 수송이 증가해 전년대비 2.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로 종류별(일평균 교통량) 차량 증감률은 고속국도 2.1% 감소, 일반국도 0.7% 감소, 국가지원지방도 0.8% 감소한 반면, 지방도는 2.1%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월평균 일교통량은 코로나19가 심각했던 2월~4월, 8월, 12월에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속국도 월평균 일교통량을 살펴보면, 1월에는 전년대비 7.1% 증가했던 반면, 2월~4월에는 약 10% 감소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된 10월에는 전년대비 3%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일반국도의 경우에도 2월~4월, 8월, 12월에는 큰 폭으로 감소했다.

지역별 교통량을 비교해본 결과 전년도 전국 하루 평균 교통량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경남도(전년대비 2.5%↓), 충남도(전년대비 2.1%↓), 전남도(전년대비 1.8%↓)의 감소폭이 큰 것으로 확인됐다.

전국의 도로 연장은 11만2977㎞로 꾸준한 증가(0.7%) 추세로 전년대비 약 160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http://www.dynews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default_nd_ad5
0
0
Comments 0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20 BUGS를 드려요.
(All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are rewarded with 20 BUGS )
Show all comments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d_ad3
i love this posting
로그인

최신 포스팅

default_news_ad5

박스오피스

인기 포스팅 : 댓글 20 BUGS

default_side_ad2

신간도서

신간도서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쇼핑키워드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