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슬픈 요리

은빛태양을사랑할래(yulan21) VIPVIP

기사승인 2019.07.16  10:52:38

공유
default_news_ad2

저는 요리하는 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습니다. 

아이는 잘 먹여야하니 주로 갖은 채소에 닭가슴살 볶음 요리를 밑반찬으로 하고 콩나물, 시금치 등등 골고루 해주는데 어른 반찬은 거의 국이나 찌개정도만 하는 편입니다.

그런데 정말 어쩌다 가끔 큰 맘 먹고 남편을 위해 요리를 합니다.

몸보신용 삼계탕이나 닭볶음탕. 어떤 날은 제가 할 줄 아는 유일한 요리다운 요리 고추잡채를 합니다. 일반 한국식 잡채보다 중국식 고추잡채가 쉽고 꽃빵까지 갖춰놓으면 아주 그럴싸합니다.

그런데 희안하게도 제가 요리만 했다하면 싸움이 납니다. 맛이 없어서 싸우는 건 아니고여^^;; 요리는 맛도 보기전에 싸움이 납니다.

부부싸움이 원래 사소한 것에서 별거 아닌 일로 일어나는데 싸움이 나서 남편이 집에 안오거나 집을 나가버립니다.

그리고나서 가스렌지 위에 덩그러니 놓여있는 요리 냄비를 보면 그렇게 슬플 수가 없습니다. 정말 너무 너무 슬픕니다.

저는 일단 완전히 입맛을 잃어버리고 남편 주려고 한 요리인데 아이와 둘이 먹기도 싫고 해서 그냥 방치되어버립니다.

그렇게 냉장고에서 방치되었다가 버리게 됩니다. 정성껏 힘들여 한 요리를 손도 안대고 버리게 되니 정말 속상합니다.

그런 일이 몇 번 있다 보니 징크스같이 되어버려서 이제는 아무 요리도 안합니다. 

말난 김에 가정식 고추잡채 만드는 법 간단히 알려드릴게요..

먼저 잡채용 돼지고기나 닭고기를 사서 소금, 후추로 밑간을 해둡니다.

그리고 새송이 버섯, 피망, 파프리카, 양파 등 채소를 가늘게 채썹니다. 가늘게 썰수록 식감이 좋습니다.

재료가 준비되면 고추기름과 일반기름을 섞어 두르고 마늘을 넣어 볶다가 버섯 먼저 볶아서 덜어내고 같은 방식으로 채소 따로 고기 따로 볶습니다.

그리고 볶아둔 모든 재료를 섞어서 굴소스로 간을 하면서 다시 한번 볶습니다.

예쁜 접시에 담아내고 꽃빵을 올리면 완성! 아주 쉽죠? 

초간단 슬픈 요리교실이었습니다. ^^

 

default_nd_ad5
7
0
Comments 12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20 BUGS를 드려요.
(All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are rewarded with 20 BUGS )
Show all comments
1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ad39
default_nd_ad3
i love this posting
로그인

최신 포스팅

default_news_ad5

박스오피스

인기 포스팅 : 댓글 20 BUGS

default_side_ad2

신간도서

신간도서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쇼핑키워드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